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통합 검색

전체메뉴

인물과 사건으로 보는 사적지

세계 곳곳의 ‘독립운동사적지’를 찾아보세요!!

> 인물과 사건으로 보는 사적지

인물ㆍ단체ㆍ사건 사적지명ㆍ주제어 통합검색

인물ㆍ단체ㆍ사건사적지명ㆍ주제어을 자유롭게 검색하신 후, 관련 국외독립운동 사적지를 살펴보세요.

인물ㆍ단체ㆍ사건 사적지명ㆍ주제어 통합검색

인물ㆍ단체ㆍ사건 사적지명ㆍ주제어 초성검색

인물ㆍ단체ㆍ사건ㆍ사적지명ㆍ주제어을 초성으로 검색하여,그와 관련된 국외독립운동 사적지를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선택하신 초성 < > 에 대한 사적지는 총 32 건입니다.

태평촌 독립군 활동지 (신선동)

사적지 종류 장소 국가 중국
대륙 아시아 지역 지린성
문헌상
한글 지린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왕칭현 나자구진 신선동 야산 동굴
현지 吉林省 延边朝鲜族自治州 汪清县 罗子沟镇 神仙洞 야산 동굴
역사적 의의
1910년대 중후반 나자구사관학교 학생들이 일제의 탄압을 피해 은신했던 곳
설명
왕칭현(汪淸縣) 태평구촌(太平沟村) 남쪽의 신선동(神仙洞)의 이름 없는 산 중턱에 위치한 동굴에는 태극기와 독립군 이름이 남겨져 있다. 이 ‘신선동 태극기 동굴’의 입구 오른쪽 벽에 태극기가 그려져 있고, 태극기로부터 11시 방향에 ‘大韓獨立軍 李俊, 梁熙, 池承浩, 張泰浩’라는 글씨가 검정색으로 쓰여 있다.
이곳에 태극기가 그려진 정확한 이유를 밝힐 수 있는 자료는 없다. 1950년대 말 북한의 항일사적조사단이 발견했으나 사회주의 계열의 사적이 아니라 크게 관심을 두지 않았다고 한다. 태평구촌에서 진행된 독립운동을 고려해서 추정해 볼 때, 나자구사관학교 학생들이 새겨놓았을 가능성이 높다.

현재 ‘신선동 태극기 동굴’은 태평구촌 서쪽에서 남쪽으로 굽이쳐 흐르는 대수분하(大綏芬河)를 건너 길을 따라 남쪽으로 1km를 걸어 들어가야 한다. 이곳은 일대는 과거 주민들이 피신지나 휴양지로 찾는 장소였다고 한다. 마을주민들도 관련된 사실을 아는 사람은 없으나 한국인이 종종 찾아오면 안내를 해주고 있다. 동굴을 올라가는 별로의 등산로가 없고 가파른 산비탈을 기어올라가야 하기에 반드시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지도보기   인쇄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