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통합 검색

전체메뉴

지역별 사적지 정보

세계 곳곳의 ‘독립운동사적지’를 찾아보세요!!

> 지역별 사적지 정보 > 중국

상하이 독립운동가 묘 (만국공묘)

사적지 종류 묘역 국가 중국
대륙 아시아 지역 상하이
문헌상
한글 상해시 능원로 21호 송경령능원 / 上海市 陵园路 21号 宋庆龄陵园
현지 上海市 陵园路 21号 宋庆龄陵园
역사적 의의
1910~1930년대 중국 상하이에서 활동했던 한국 독립운동가들이 안장되어 있는 묘지
설명
상하이(上海)에서 활동하다가 타계한 한인들의 묘는 원래 ‘징안스루(靜安寺路)’에 있었다. 중국의 문화대혁명(1966~1976)과 상하이의 도시재개발사업 등으로 인해 철거된 후 한인독립운동가 등 외국인 묘 가운데 일부가 이곳으로 이전됐다.
만국공묘에는 한국인의 묘로 확인 또는 추정되는 14기의 묘가 있다. 이 가운데 노백린(盧伯麟)·박은식(朴殷植)·신규식(申圭植)·안태국(安泰國)·김인전(金仁全) 등 5기는 1993년 8월 5일에 봉환되었고, 윤현진(尹顯振)·오영선(吳永善) 2기는 1995년 6월 21일에 봉환됐다. 안태국 묘의 바로 옆에는 조상섭(趙尙燮)의 표석과 임계호 등 한국인으로 추정되는 표석이 남아 있다.

지도보기   인쇄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