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통합 검색

전체메뉴

지역별 사적지 정보

세계 곳곳의 ‘독립운동사적지’를 찾아보세요!!

> 지역별 사적지 정보 > 아메리카

재미한족연합위원회 워싱턴 사무소 터

사적지 종류 장소 국가 미국
대륙 북아메리카 지역 워싱턴
문헌상 1719 K St. NW, Washington DC
한글 워싱턴DC 노쓰웨스트 K 스트리트 1719
현지 1719 K St. NW, Washington DC
역사적 의의
재미한족연합위원회가 외교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설립한 사무소의 옛 터
설명
1941년 4월 호놀룰루에서 개최한 해외한족대회에서 미주한인의 독립운동을 위해 설립한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독자적인 선전외교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1944년 6월 10일 워싱턴에 사무소를 설립했다. 미주한인사회에는 기존에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외교기관으로 활동하던 주미외교위원부가 있었지만,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외교사무의 확대를 둘러싸고 이승만과 분쟁이 일어나 화합이 어렵게 되자 독자적인 외교활동을 추진하면서 워싱턴사무소를 새로 설립하였다.
워싱턴사무소는 위원장 김원용, 선전부장 전경무로 구성되었다. 주요 활동은 미국정계의 주요 인사를 상대로 해외 한인들의 전쟁 참가 시도를 비롯해 각종 국제회의의 참가와 언론 활동, 그리고 집회 개최 등이었고 이를 통해 한국의 독립문제를 호소하여 해방 이후 근대적인 독립국가수립을 이루려 했다.
2009년 현재, 워싱턴 사무소가 있던 건물은 헐려서 없고 그 터에 새로운 건축 공사가 진행 중이다.

지도보기   인쇄   목록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