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통합 검색

전체메뉴

지역별 사적지 정보

세계 곳곳의 ‘독립운동사적지’를 찾아보세요!!

> 지역별 사적지 정보 > 중국

하얼빈 안중근 의거지 (안중근기념관)

사적지 종류 장소 국가 중국
대륙 아시아 지역 헤이룽장성
문헌상
한글 흑룡강성 하얼빈시 하얼빈역 구내
현지 黑龙江省 哈尔滨市 哈尔滨站 内
역사적 의의
1909년 10월 26일 하얼빈 역에서 안중근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처단했던 곳
설명
하얼빈(哈爾濱)역은 1909년 10월 26일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를 처단한 곳이다. 그는 이토 히로부미를 처단하여 일제의 침략성을 경고하고 저지하고자 했다. 이 의거가 조국과 겨레의 원수를 갚고 동양평화를 유지하는 일이라고 판단한 것이었다. 의거의 목표가 된 이토 히로부미는 일본의 유력한 정치가였다. 그는 1905년 을사늑약의 원흉이었고, 대한제국을 식민화하기 위해 설치된 통감부의 초대 통감을 맡았다. 이후 일본으로 돌아가 만주와 몽골 등 대륙침략을 실현하기 위해 경쟁국인 러시아와 협상하고자 하얼빈으로 향했다. 안중근은 의거를 결심하고 우덕순(禹德淳)과 함께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차를 타고 출발하여 1909년 10월 22일 하얼빈에 도착했다. 중간에 러시아어 통역을 맡은 유동하(劉東夏)가 합류했다. 이곳에서 조도선(曺道先)과 함께 세부적인 계획을 논의하였고, 다음날에는 안중근·우덕순·조도선 세 사람은 의거 장소 중 하나로 계획한 채가구(蔡家溝)역을 답사하였다. 논의 후 우덕순과 조도선은 채가구 역에서, 안중근은 하얼빈에서 의거를 준비하기로 결정했다.
의거 당일인 10월 26일이 되자 유동하를 돌려보내고 단신으로 하얼빈 역 내 찻집에서 이토 히로부미가 도착하기를 기다렸다. 오전 9시경 하얼빈 역에 열차가 멈추고 이토 히로부미가 내렸다. 안중근은 그를 환영하기 위한 의장대(儀仗隊) 뒤에서 기회를 기다렸다. 그리고 열 걸음 정도 거리가 되었을 때 앞으로 나아가 이토 히로부미를 처단했다. 안중근 의거는 일제의 침략정책과 한민족의 독립에 대한 열망을 세계에 알리는 동시에 독립운동을 크게 고양시켰다.

하얼빈 안중근의사 기념관은 현재 하얼빈역에 대한 개축공사 추진에 따라 2017년 3월 10일부터 휴관되었다. 2019년 하얼빈 역사 개축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3월 30일 재개관하였다.

지도보기   인쇄   목록으로 이동